즐거운 생활 행복한 가정,
건강한 삶을 만들어가는 사조

사조뉴스

  1. 홍보센터
  2. 사조뉴스
사조대림

사조대림 고급맛살, 中서 인기폭발..매출 100억원 돌파

2020-11-26

사조대림 고급맛살이 중국시장에서 승승장구하고 있다. 사조대림은 '대림선 고급맛살'이 올들어 10월까지 중국시장에서 100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고 26일 밝혔다.

 

사조대림은 지난 2017년 중국에서 한국의 게맛살을 프리미엄 간식으로 즐겨 먹는다는 트렌드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중국시장에 고급맛살을 선보이게 됐다. 2018년까지 시장파악 및 유통망 확충 등에 주력했으며, 이후 국내 고급맛살 1위 제품 '대림선 랍스터킹'을 앞세워 지난해부터 공격적인 영업·마케팅 활동을 전개했다.

 

202011260807126596_l.jpg 

 

알래스카 명태 연육과 랍스터의 집게발이 그대로 담긴 듯한 모양을 형상화해 눈길을 사로잡는 '대림선 랍스터 킹'은 지난해 11월 편의점 로손 입점을 시작으로 계속해서 입점을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올레, 허마셰솅 등 중국의 대표적인 대형마트 약 500여개 점포에도 입점해 판매 중이다. 이와 함께 대림선의 대표 고급맛살 '크라비아'도 함께 입점해 10개월만에 100억원이라는 매출액을 달성하는데 힘을 보탰다.


대림선 고급맛살의 이러한 인기 요인으로는 K팝·드라마 등 한류의 인기와 더불어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중국인들의 요구, 중국 시장상황·트렌드 등을 반영한 마케팅·영업 활동 등이 주요했다는 분석이다. 또 타오바오, 티몰 등 온라인 몰과 왕홍(인플루언서), 샤오홍슈(SNS)를 활용한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등 소비자와의 접점을 좁혀왔다.

 

사조대림 마케팅팀 윤호용 담당은 "여러가지 어려운 상황 속에서 10개월만에 100억원 이상의 매출을 달성한 것은 꾸준히 중국시장을 분석하고 도전한 사조대림의 노력이 결실을 맺은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여기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 더 나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